통합 글쓰기
띠아모    와카코미니프레소GR 체험 나흘째 2016-04-23


 ※경어체는 생략합니다~

오늘부로 미니프레소 나흘째를 맞이 하였다
처음에 어떻하지 하던 마음은 많이 줄었고 비교적 손쉽게
다룰수 있게 되었다

어제는
미니프레소 광고도 할겸 손님도 초청해서 합이 5-6회 실습을 하고나니
왠지 일을 너무 많이 시킨 것 같아 미안한 맘까지 들었다
보통 반응은 처음 에소를 마셔본다 하시며
괜찮네~^^말씀해 주셨다
또다른 한분은 전기는? 에디에 꼽아?하셔서 한바탕 웃기도 하고

오늘은 주말이고
밖으로 밖으로 싸들고 나가 실습?하고 픈데 여기 울산도 
황사가 장난이 아니다..
차유리창에 먼지가 ..

미니프레소의 편리성에 지금까지 만족스러운데
한가지 불편한?점을 꼽으라고 한다면 1인분의?에소를 추출해서 남편을
주고 나면 내가 먹을게 없다는 것ㅠ

그래서 손님이 오신다거나 내가 먹으려면
또 커피찌꺼기를 살짝 헹구고서
마른행주로 물기를 살살 닦아서 재차 삼차 뽑아줘야 한다는 점
그나마 집안에선 수도로 달려가 손쉽지만 야외에서는 그부분이
좀 걸린다.
물론 대용량 물탱크를 들이면
한번만 추출해서 2-3명이 아메리카노 만들어 먹기는
충분할 듯도 싶다

이것조차 카뮤에 전화해서 가능하다는 말을 전해 듣고서 시도
한거지 아니면
1회만 추출후 물세척후 완전? 안과밖을 건조해서  하루에 2회이상은
어렵겠지 생각하고 있었다(건조시간)
다른 분들은 연속추출을 어떻게 하시는지 궁금해진다~^^

모두 주말 외출 자제하시고 미세먼지 조심하세요~^.^













  

바바라 2016-04-26 오후 2:35:22   수정 l 삭제

띠아모님!
물로 세척후에는 일정부분인 아래의 사진처럼 오렌지색을 띄는 저부분에 물기만 없도록
건조 또는 부드러운 천을 이용해 물기가 없이 닦은 후 바로 추출해주셔도 되어요~

카뮤네에서도 이웃님들이 놀러오시거나 아울렛이나 시연을할때
추출 후 바로 물기가 없이 닦은 후 바로 바로 추출하고 있어요^^
오늘도 미니프레소와 함께 즐거운 커피생활 하세요 ♡

스카이 2016-04-26 오후 2:37:43   수정 l 삭제

페북과 사이트를 오가면서 열혈 후기 남겨주시는 감사한 띠아모님 ㅎㅎ
미니프레소와 함께 즐거운 보따리여행 보내고 계신지요?
저도 필터바스켓이 하나만 있다는 점이 늘 마음에 걸렸는데,
와카코에서 여분의 필터바스켓도 개발하고 있다고 해요. ㅎㅎ
아마 개발이 완료되면 핸드프레소 바스켓세트 처럼, 여러개를 들고 다닐 수 있는
패키지로 구성되지 않을까 기대를 걸어봅니다!!ㅋㅋ
소중한 후기 감사드립니다!ㅎㅎ

테사 2016-04-26 오후 2:51:50   수정 l 삭제

띠아모님...
처음에는 집에서 사용후 바로 물로 헹구고 흔들어서 물빼고 했는데요
일요일 5인일 할때는 바로바로 옆에 커피찌꺼기통 하나에 찌거기도 넣고
뜨거운물로 추출하는곳에 물흘려서 헹구고 커피 담는곳에 헹구고해서
다시 추출시 엎어놨다가 바로 바로 추출 했어요...무려 14번을 추출햇다는
전 너무 혹사시켰나봐요 ㅠㅠ

어제도 저녁수업후 6인이 함께 에소 마신다고 밤9시에 7~8번은 추출했는데요
이녀석 혹 고장 날까요????? 그래도 끄떡 없었어요..ㅎㅎㅎ
마지막에만 꼼꼼히 씻어서 다 엎어서 놓으면 물기가 싸악 ^^

제것은 보따리여행에서 곁다리여행으로 넘어갔어요...원하시는분이 계셔서
그곳에서 여러명이 또 다른 여행과 함께 즐기고 계시리라 ^^

띠아모 2016-05-01 오후 11:25:10   수정 l 삭제

바바라님^^
덕분에 강박증을 덜고서 그림과 같은 부위에 물 안들어가게
조심하면서 좀 더 기다리지 않고 연속추출 해서 잘 썼답니다
첨엔 물기가 있음 고장의 원인이 된다고 해서 드라이기까지 동원
된건 비밀이래요.

스카이님^^
열혈후기는 아닌데^^;;칭찬 감사했습니다
필터바스켓뉴스는 반가운 소식 이네요
소중한 후기라는 표현 고맙습니다.. 부족하지만 이쁘게 봐주셔서요
택배가 제가 반품신청을 해놓은 상태인데 보내온 건 파주인데
사무실로 보내달라고 하니 내일 기사님께 정신차려서 예기해야
겠습니다
좋은 밤 되세요

테사님^^
멋진 후기 잘 보고 있습니다
부러워요^^;;
테사님도 이번 보따리 여행 즐거우셨죠
사진 속에 한분은 제가 아는 분 닮아서 한참을 들여다 봤어요
행복한 표정으로 앉아서 미니 추출하시는 여성분의 성이 설마
오로 시작하는 건 아니지요??^^""
한번언 14번 7-8번 저한테는 무리에요 엄청 수고하셨습니다^^




5216 이성민 란실리오 스팀팁 3구 시모넬리 오스카 장착방법과 짤막한...  2017-01-21 12
5215 유미숙 포사 스마트터틀 진공용기 사용후기  2017-01-21 19
5214 요니 [티 이야기6] 하리오 티프레스 사용기 [7] 2017-01-19 273
5213 손창원 크레마에 대한 동경 - 바키 [7] 2017-01-14 526
5212 요니 [티 이야기5] 전자동 티메이커로 리쉬티<루비우롱... [12] 2017-01-12 450
5211 이철우 브리엘 ES-14 + 웰홈 WPM ZD-10T 등 사용... [13] 2017-01-11 524
5210 요니 [티 이야기4] 월요일 아침을 데워주는 로얄밀크티 [10] 2017-01-09 688
5209 설유빈 융 드립 후기! [5] 2017-01-05 637
5208 Soo 레옹&클라라 블랜드 완전 맛있어요! [11] 2017-01-05 843
5207 유지오 장바구니를 비워드립니다. 이벤트 관련  2017-01-04 561
5206 H보람 케맥스 잘 받았습니다. [7] 2017-01-04 472
5205 최재석 에디오피아 단치멩 [5] 2017-01-03 450
5204 요니 [티 이야기3] 난초 차(Orchid tea) 도전기 [9] 2017-01-02 443
5203 박은실 호박꽃과 파슬리. [6] 2016-12-30 544
5202 최지혜 케냐 루키라골드 AA [2] 2016-12-30 461
5201 커남 커남이 전하는 미니프레소 매거진 [9] 2016-12-25 774
5200 요니 [티 이야기2] 닐기리홍차X사과주스 - 오차드 티 레시... [8] 2016-12-22 683
5199 푸른옷소매 햄머 동드립과 케맥스 핸드블로운 [3] 2016-12-21 640
1 2 3 4 5 6 7 8 9 10